즐겨찾기 추가 2019.07.16(화) 18:06
탑뉴스 최신뉴스 행정 의정 사회 농축수산 경제 교육 스포츠 선거 언론 사진뉴스 쓴소리단소리
한빛4호기, 국내 최대 공극 발견

깊이 90cm·벽 두께 55%
초대형 공극에 불안 가중
철저한 안전성 검토 불가피
주민들, “3·4호기 폐쇄해야”

2019년 07월 10일(수) 11:33
한빛원전 4호기 원자로 격납건물 콘크리트 벽에서 국내 최대 크기의 공극이 추가로 발견됐다.

5일 한빛원전 민간환경감시센터에 따르면 계획예방정비가 진행 중인 한빛원전 4호기 격납건물 관통부에서 지난 3일 깊이 90㎝의 공극을 확인했다.

원자로 격납건물은 120㎝ 두께의 철근콘크리트 벽체로 돼 있으며, 내부는 강철판(CLP)으로 밀폐돼 있다. 콘크리트벽과 강철판은 만일의 사고 발생 시 방사성물질의 외부 누설이나 누출을 방지하는 다중방호벽으로 최후방벽 기능을 수행한다.

이번에 대형 공극이 발견된 부분은 격납건물의 대형 관통부 하부부분으로 구조물 건전성을 확보하기 위해 콘크리트벽 두께가 165㎝ 이상으로 설계되는 부분이다. 일부 철판을 절단해 들여다보는 과정에서 공극이 확인됐으며 정확한 공극의 크기는 추가 확인에 들어갈 예정이다.

박응섭 한빛원전 민간환경감시센터장은 “파이프 밑부분에 콘크리트 채움이 안 된 것”이라며 “전체적인 공극의 부피는 추가적인 절단을 통해서 확인해봐야 한다”고 말했다.

앞서 한빛4호기는 2017년 증기발생기 내에 이물질인 망치가 들어있어 증기발생기 조기 교체와 콘크리트 공극 등이 다수 발견돼 2년 넘게 가동을 멈추고 계획예방정비가 진행 중이다.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공연전시 신설상가
축제명소 맛집음식
회사소개회사연혁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우리군민신문(www.yhnews.kr)등록번호 : 전남다00271|발행인 : 김난영 편집인 : 김난영 개인정보취급방침
전라남도 영광군 영광읍 옥당로 101, 전라남도 장성군 장성읍 영천로 165-1 2층, 전라남도 함평군 함평읍 중앙길 172
기사제보 : yhnews@nate.com대표전화 : 061-351-0365 | 대표팩스 : 061-351-0366
[ 우리군민신문]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