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0.09.16(수) 09:03
탑뉴스 최신뉴스 행정 의정 사회 농축수산 경제 교육 스포츠 선거 언론 사진뉴스 쓴소리단소리
‘장성군수 갑질 의혹’ 인권위 조사 착수

인권위, 인권침해 여부 조사 중
유두석 군수, 해당 의혹 부인

2020년 09월 15일(화) 14:19
공무원에게 지붕을 노랗게 칠하라고 강요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장성군수에 대해 국가권익위원회가 조사에 나섰다.

7일 국가인권위원회 광주인권사무소에 따르면 유두석 장성군수를 직장 내 ‘갑질’ 가해자로 지목한 진정이 제기돼 지난달 초부터 진상조사를 진행 중이다. 진정 사건이 접수되면 통상 90일 안에 처리해야 한다.

진정을 제기한 A씨는 “계약직 공무원으로 근무하는 동안 개인 소유 주택 지붕을 노랗게 칠하라는 유 군수의 압박을 견디다 못해 사직했다”고 밝혔다.

A씨에 따르면 A씨는 지난해 11월군청과 멀지 않은 장성읍내 도로가에 주택을 신축했고, 준공 직후부터 유 군수로부터 지붕과 처마를 노랗게 칠하라는 요구가 시작됐다.

같은 해 11월 이른 아침, 사무실에서 ‘지붕을 노란색으로 칠하라’는 유 군수의 전화를 받았다. 설계 개념이나 자재 특성에 맞지 않는다고 생각했지만 거부하기 어려워 지붕을 노란색으로 칠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유 군수는 이후 “처마도 노란색을 칠하라’는 의사를 다른 직원들을 통해 전달해왔다.

이후 노란 울타리를 조성했지만 처마를 노랗게 칠하라는 요구가 계속됐고, A씨는 결국 6월 말 사표를 제출했다.

광주인권사무소는 유 군수 및 다른 간부 등이 A씨의 집을 놓고 강요를 했는지 여부를 조사 중이다. 장성군과 유 군수 등은 갑질 의혹을 부인하고 있다. 인권위는 조사를 마친 다음 이 사건을 소위원회에 올려 의견을 모아 판단할 방침이다.
기자이름 변은진 기자
이메일
변은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공연전시 신설상가
축제명소 맛집음식
회사소개회사연혁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우리군민신문(www.yhnews.kr)등록번호 : 전남다00271|발행인 : 김난영 편집인 : 김난영 개인정보취급방침
전라남도 영광군 영광읍 옥당로 101, 전라남도 장성군 장성읍 영천로 165-1 2층, 전라남도 함평군 함평읍 중앙길 172
기사제보 : yhnews@nate.com대표전화 : 061-351-0365 | 대표팩스 : 061-351-0366
[ 우리군민신문]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