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0.07.11(토) 13:04
탑뉴스 최신뉴스 행정 의정 사회 농축수산 경제 교육 스포츠 선거 언론 사진뉴스 쓴소리단소리
“부처님 자비 광명으로 코로나 극복하길”

불갑사·백양사, 한 달 늦은 부처님오신날 봉축법요식 봉행
코로나19 장기화로 ‘비교적 한산’…기념식도 대폭 축소
"밝은 지혜와 자비 필요한 때" 코로나 종식·군민건강 기원

2020년 06월 03일(수) 11:26
지난달 30일 오전 장성 백양사에서 열린 불기 2564년 부처님 오신날 봉축법요식에 참석한 불자들이 부처님의 가르침을 되새기며 합장하고 있다.
코로나19 사태로 한 달간 연기됐던 불기 2564(2020)년 부처님오신날 기념행사가 지난 5월30일 영광 불갑사와 장성 백양사에서 봉행됐다. 이날 행사는 전국 사찰 2만곳에서 일제히 봉행된 가운데 진행됐다.

매년 초파일이면 사찰을 찾는 인파가 한꺼번에 몰리면서 교통 혼잡을 빚어왔다. 하지만 코로나19 여파로 한 달 늦게 진행된 부처님오신날 기념행사는 예년과는 사뭇 다른 풍경이 그려졌다.

오전 10시, 장성 백양사. 인파가 몰릴 것으로 예상해 사찰로 들어서는 길목 곳곳에 배치된 안전요원들이 무색할 만큼 비교적 한산한 모습이었다. 들어서는 길목부터 사찰 입구까지 차로 가득 찼던 주차장은 텅 비었다.

사찰 입구에는 열 감지기와 손소독제가 비치돼 있었다. 행사에 참석한 사람들은 대부분 마스크를 쓴 채 합장했으며, 최소한의 거리두기를 실천했다.

법요식은 부처님오신날을 기념하는 것에 더해 지난 한 달 동안 전국 사찰에서 진행한 ‘코로나19 극복과 치유를 위한 기도’를 회향(回向)하는 자리다. 이날 법요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행사 규모를 대폭 축소하고 코로나19 종식을 기원하는 법회를 진행했다.

백양사 주지 무공스님은 “유례없는 코로나19 전염병으로 전 세계가 고통과 불안 속에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다. 세계적 대혼란을 극복할 밝은 지혜와 따뜻한 자비가 필요할 때다”라며 “하늘 위나 하늘 아래 모든 생명이 행복하기를 기원하고, 부처님의 지혜와 자비로 전염병을 극복하고 고통받는 모든 이가 평안한 삶을 회복하기를 바란다”라고 봉축했다.
기자이름 변은진 기자
이메일
변은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공연전시 신설상가
축제명소 맛집음식
회사소개회사연혁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우리군민신문(www.yhnews.kr)등록번호 : 전남다00271|발행인 : 김난영 편집인 : 김난영 개인정보취급방침
전라남도 영광군 영광읍 옥당로 101, 전라남도 장성군 장성읍 영천로 165-1 2층, 전라남도 함평군 함평읍 중앙길 172
기사제보 : yhnews@nate.com대표전화 : 061-351-0365 | 대표팩스 : 061-351-0366
[ 우리군민신문]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