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19.12.10(화) 16:47
탑뉴스 최신뉴스 행정 의정 사회 농축수산 경제 교육 스포츠 선거 언론 사진뉴스 쓴소리단소리
장성군, 건축행정평가 우수기관 ‘2년 연속’ 선정

2019 건축행정평가서 장관상
창의적 건축행정 운영 ‘호평’
토방낮추기 사업 대표적 사례

2019년 11월 27일(수) 16:42
장성군청 전경사진 <우리군민신문 자료사진>
장성군은 국토교통부가 전국 243개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실시한 ‘2019년 건축행정평가’에서 우수기관에 선정됐다고 전했다. 전남 지자체 가운데 유일한 수상이다.

건축행정평가는 건축법에 따라 지자체 건축행정의 건실한 정도를 점검·평가하기 위해 국토교통부가 1999년부터 시행하고 있는 제도다.

분야별로 ▲건축행정 절차 합리성 ▲건축물 시공盈떠 안전성 및 효율성 ▲건축행정 전문성 ▲건축행정 개선 노력도 등을 살펴보며, 평가 결과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지자체에는 장관상을 수여한다.

올해 평가에서 장성군은 지역 특성에 맞는 건축행정 운영으로 행정 서비스의 질을 높인 점과 창의적인 건축행정 추진, 건축 민원의 해소를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한 점을 인정받아 우수기관에 이름을 올렸다. 앞서 장성군은 2018년에도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바 있어 ‘2년 연속 수상’이라는 쾌거를 거두게 됐다.

장성군은 황룡강으로부터 모티브를 얻은 옐로우시티 프로젝트를 추진해 인구 5만의 작은 농촌을 활기찬 도농복합도시로 탈바꿈시키는 데 성공했다.

군민의 행복과 부(富)를 상징하는 노란색으로 공장과 공공시설의 건물 등을 디자인하며 세련된 ‘옐로우시티 장성’을 조성했다.

이러한 변화에 군민들도 적극 동참하고 있는 분위기다. 개인 소유 건물의 외벽이나 지붕을 ‘옐로우시티’의 콘셉트에 맞춰 채색하거나 조형물을 설치해 도시 전체가 산뜻하게 변해가고 있다.

창의적인 건축행정 사례로는 토방낮추기 사업을 들 수 있다. 장성군이 2017년부터 추진하고 있는 토방낮추기 사업은 전통가옥의 높은 토방에 경사로나 계단 등을 설치해 이용편의를 개선해주는 시책이다.

토방은 마루와 마당 사이의 흙 계단을 일컫는데, 토방이 높으면 고령자, 장애인 등 거동이 불편한 주민은 이용에 큰 불편을 느끼게 되며 안전사고의 발생 가능성도 높아진다.

장성군은 관내 주택 1만 6천여 동을 전수 조사해 매년 300 ~ 400동의 가구에 경사로나 난간 등을 설치해주고 있으며, 사업비는 건축진흥 특별회계에 의한 불법건축물 이행강제금으로 충당하고 있다.

4개년 사업으로 내년까지 총 1,228건을 완료할 계획이나 장성군은 주민들의 호응이 높아 향후 정례화 하는 방안도 검토 중에 있다.

그밖에 장성군은 건축전문가 무료 상담실 운영, 건축허가 사전예고제 시행 등을 통해 건축관련 민원을 적극적으로 해결했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 장성만의 특색을 살린 건축행정과 토방낮추기 사업 등 주민생활에 꼭 필요한 시책들을 발굴·추진해온 그간의 노력이 2년 연속 우수기관 선정이라는 결실로 이어졌다”고 밝혔다.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공연전시 신설상가
축제명소 맛집음식
회사소개회사연혁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우리군민신문(www.yhnews.kr)등록번호 : 전남다00271|발행인 : 김난영 편집인 : 김난영 개인정보취급방침
전라남도 영광군 영광읍 옥당로 101, 전라남도 장성군 장성읍 영천로 165-1 2층, 전라남도 함평군 함평읍 중앙길 172
기사제보 : yhnews@nate.com대표전화 : 061-351-0365 | 대표팩스 : 061-351-0366
[ 우리군민신문]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